성시간을 위한 기도서
  •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
미리보기 카드뉴스
저자
이재현
출판사
가톨릭출판사
페이지
148면
정가
10,000
9,000원 (10%할인)
상품코드
111914
예상출고일
1일

오후 12시 이전 결제시 당일 발송되며, 12시 이후에 결제시는 다음날 출고가 되므로 출고 후 배송까지 대략 2~3일 정도 소요될 예정입니다.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및 본사 특정 기일일 경우 예상 배송일보다 시간이더 걸릴 수 있으니 이점 양해 바랍니다.

예상출고일 수령가능일 비고
1일 근무일 기준 3일 이내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및 연휴는
배송일에서
제외됩니다.
2일 근무일 기준 4일 이내
3일 근무일 기준 5일 이내
4일 이상 근무일 기준 6일 이내

* 여러 상품을 함께 주문 할 경우 배송요소예정일이 가장 오래 걸리는 상품을 기준으로 함께 출고 됩니다. 빠른 배송이 필요한 상품의 경우 별도로 주문하시면 수령시간이 절약됩니다.

* 예상 출고일이 4일 이상인 상품의 경우에는 출판사나 유통 사정으로 인해 시간이 다소 걸리는 것이오니 이 점 양해해 주시길 바라며, 이 경우 관리자가 따로 고객님게 회원 가입시 작성한 연락처로 연락을 드립니다.

* 해외 배송일 경우 별도 문의 바랍니다.

배송비
무료
택배
방문 수령지 : 서울특별시 중구 중림로 27 (가톨릭출판사)
수량
0
총 상품금액
총 할인금액
총 합계금액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

9,000

품목정보
출간일 2024-02-01 상품코드 111914
판형 120*170 상품 무게 0.00g
ISBN 978-89-321-1886-4 02230
관련분류
카테고리 분류
도서
태그 분류
#기도 #시간 #사랑 #신비 #예수 #고통 #희생 #대화 #묵상
이달의 추천 이벤트
카드뉴스로 보는 책
이전
다음
상세이미지

성시간을 바치기 위한 기도서로

가장 사랑받아 온 책

성시간은 예수님께서 겟세마니에서 겪으신 고통을 묵상하고 기도를 바치는 신심 행위다. 예수님께서는 마르가리타 마리아 알라코크 성녀에게 발현하시어 당신이 받으셨던 고통을 말씀하시며 매주 목요일 밤 11시 30분부터 12시 30분까지 성시간을 바치라고 하셨다. 이를 통해 예수님의 고통에 함께하며 온 인류를 구원하기 위해 당신 자신을 온전히 바치신 그분의 사랑을 깨닫는 것이다. 오늘날에는 매월 첫 목요일, 또는 첫 금요일 저녁에 성시간을 바치고 있다.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는 예수님의 고통을 더 깊이 묵상하며 성시간을 바치도록 도와주는 책이다. 이 책은 근·현대 신앙의 증인 중 한 분이자 ‘예수 성심의 사도’로 알려진 하느님의 종 이재현 요셉 신부가 예수님께서 마르가리타 성녀에게 말씀하신 내용을 중심으로 묵상할 수 있도록 쓰고 엮은 《겟세마니의 예수》를 개정하여 펴낸 것이다. 오랫동안 신자들에게 널리 사랑받아 온 《겟세마니의 예수》를 현대인들의 감각에 맞춰 새롭게 디자인하여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로 출간하였다.

언제 어디서나 성시간을 바치며

예수님의 수난 고통을 깊이 묵상하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예수님께서는 마르가리타 성녀에게 이렇게 말씀하셨다. “나는 겟세마니에서 인간의 모든 죄를 짊어졌을 때, 하늘이나 땅에서 오는 그 어떤 위로도 받지 못한 채 완전히 버림받았던 바로 그때가 가장 고통스러웠다. …… 그 당시 내가 당한 혹독한 마음의 고통을 이해할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이다.”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는 이렇게 예수님께서 마르가리타 성녀에게 하신 말씀을 하나씩 묵상하며 자연스럽게 그분의 고통에 함께하도록 이끌어 준다.

특히 이 책은 크기가 작고 분량이 많지 않기에 성시간을 바치는 시간인 매월 첫 주 목요일이나 금요일 저녁은 물론, 시간이나 장소에 크게 구애받지 않고 성시간을 바칠 수 있다. 또한 부록에는 주님의 기도, 성모송과 같은 주요 기도문과 함께 마르가리타 성녀가 지은 예수 수난 기도문, 예수 성심께 드리는 여러 기도문을 수록했으며 최민순 신부님이 옮기신 시편 51편과 130편, 그리고 묵주 기도문을 수록하여 원하는 기도문을 선택하여 함께 바칠 수 있도록 했다.

이 책을 통해 우리는 우리를 위하여 고통을 받으신 예수 성심을 위로하고 그분께 더 가까이 다가가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다. 특히 예수님의 수난과 고통을 묵상하는 기간인 사순 시기에 성시간을 더욱 자주 바침으로써 사순 시기를 더 의미 있게 보낼 수 있을 것이다.

목차

성시간 · 7

제1장 겟세마니에서 성심이 받으신 고통 · 17

제2장 하느님께 버림받으신 예수님 · 37

제3장 어찌하여 저를 버리셨습니까? · 52

제4장 뉘우치는 마음을 주님께서는 버리지 않으시리라 · 65

제5장 죽기보다 더한 고통을 받으신 예수 성심 · 78

제6장 이 마음을 보십시오 · 92

 

부록

성호경, 주님의 기도 · 106

성모송, 영광송, 사도신경 · 107

통회 기도, 봉헌 기도 · 108

예수 성심 호칭 기도 · 109

예수 성심께 천하 만민을 바치는 기도 · 112

예수 수난 기도 · 114

예수 성심 위로 기도 · 116

예수 성심이 받으신 모욕을 갚아 드리는 기도 · 118

예수 성심과 일치하여 바치는 봉헌 기도 · 120

겸손을 구하는 기도 · 125

예수 성심과 성모 성심께 바치는 봉헌 기도 · 127

다윗 임금의 통회 기도 · 130

밤 조배 · 133

묵주 기도 · 137

성모 찬송 · 147 

저자 소개
지은이 : 이재현

편저자 이재현 요셉 

1909년 4대째 천주교를 믿는 집안에서 태어났다. 그는 1923년 서울 예수 성심 신학교에 입학하였고, 1936년 사제품을 받았다. 서품 후 소신학교 교사, 대신학교 교수로서 학생들을 가르쳤다. 1948년에 서울 성신 중학교 교장으로 임명되어 사제 양성에 힘썼다. 특히 그는 ‘예수 성심의 사도’로 알려져 있을 만큼 예수 성심을 공경하는 데 관심을 깊이 가지고 이에 관한 강론과 글을 여러 차례 발표하였다. 1950년 6월 25일 한국 전쟁이 발발한 후 신자들의 피신 권유에도 학교에 남아 있던 그는 1950년 9월 17일 피랍된 후 순교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역서로는 《성심의 메시지》가 있다.


책 속으로

성시간聖時間은 우리 주 예수님께서 겟세마니에서 피땀 흘리시며 괴로워하신 고통의 신비를 진실한 마음으로 한 시간 동안 묵상하며 기도드리는 특별 신심 행위입니다. 그리고 묵상과 기도 중에 주님의 혹독했던 수난을 기억하며 예수님께 위로를 드리고, 성부의 의노義怒를 풀어 드리며, 죄인들을 위하여 하느님께 자비를 간구하는 시간입니다.

성시간의 핵심은 우리 주 예수님께 동정과 사랑, 속죄와 사죄의 마음을 드리는 데 있습니다. 성시간은 하느님께 가르침을 받는 시간입니다. 성시간을 거룩하게 행하는 사람은 사랑하는 법, 인내하는 법, 자신을 희생하는 법, 영원하신 하느님의 공의公義를 충족하게 하는 법을 배우게 됩니다.

― 7-8p '성시간' 중에서

 

 

예수님께서는 또 다른 청원도 하셨습니다. 그분께서는 마르가리타 성녀에게 이르셨습니다.

“나는 매주 목요일 밤, 내가 겟세마니에서 받고자 한 죽음이나 다름없는 근심에 너를 참여케 할 것이다. 내가 근심과 번민 중에 성부께 바쳤던 기도에 동참하려면 너는 밤 11시 30분에 깨어 나와 함께 한 시간 동안 꿇어 엎드려 기도하며 죄인들을 위하여 하느님의 자비를 간구하여라. 제자들이 나와 함께 한 시간도 깨어 있지 못하고 나를 버림으로써 내 마음을 아프게 한 그 쓰라림을 단 얼마만이라도 덜어 주려면 너는 내가 가르쳐 준 대로 실천하라.”

예수님께서 마르가리타 성녀에게 성시간을 부탁하신 것은, 겟세마니에서 당하신, 죽음보다도 견디기 어려운 근심과 고통을 맛보게 하시기 위함이었습니다.

― 27p ‘제1장 겟세마니에서 성심이 받으신 고통' 중에서

 

 

사랑하올 예수님께서는 겟세마니와 십자가에서뿐만 아니라 오늘날 성체성사에서도 벗들에게 버림받고 계십니다. 쾌락과 오락의 장소에는 사람들이 밀려들며 북새통을 이루고 있지만, 예수님께서 계시는 성당은 쓸쓸하기 그지없습니다. 예수님을 모시기 위하여 특별한 약속을 맺은 이들 중에도 예수님을 홀로 버려두는 이가 많습니다. 육신을 위하고 세속을 위해서는 자기의 의무를 버리고 돈을 쓰며 밤새우고 무수한 시간을 허비하지만, 예수님을 위해서는 단 15분도 아까워합니다. 우리에게 생명을 주신 예수님을 위해서는 집을 떠날 수도 없고 친구를 버릴 수도 없으며, 일을 그만두거나 재물을 사용할 수도 없다고 합니다.

― 53p '제3장 어찌하여 저를 버리셨습니까?' 중에서

 

 

우리 주 예수님께서 마르가리타 성녀에게 발현하시어 활활 타는 당신 성심을 보여 주시며 “사람들을 이토록 사랑한 마음을 보라.”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과연 저희를 말할 수 없이 극진하게 사랑하신 마음입니다.

아무것도 아끼지 않으시고 저희를 지극히 사랑하신 그 마음을 저희에게 주셨고, 당신의 어머니와 생명을 주셨으며, 당신 사랑을 다 기울여 당신의 모든 것을 주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성체성사에서 모욕을 받으시면서도 사랑의 부르심을 멈추지 않으십니다. 그분께서는 아무리 타고 또 타도 다할 줄 모르는 사랑의 불가마시며, 저희를 위하여 희생되시고 온전한 사랑이 되신 마음이십니다.

― 92-93p '제6장 이 마음을 보십시오' 중에서

대표 리뷰
전체 리뷰(3명)

카드뉴스

닫기

미리보기

1 / 00
닫기

이미지 확대보기성시간을 위한 기도서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
  • 성시간을 위한 기도서
닫기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찜 리스트 담기

상품이 찜 리스트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